2019.07.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5℃
  • 흐림강릉 26.4℃
  • 연무서울 24.3℃
  • 박무대전 24.1℃
  • 흐림대구 24.5℃
  • 흐림울산 26.9℃
  • 흐림광주 23.3℃
  • 구름많음부산 27.2℃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4.6℃
  • 구름조금강화 24.8℃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제 29.0℃
기상청 제공

경기도소식

출범 1주년 이재명호, 도민 10명 중 6명 “잘했다”

전 세대·전 권역에 걸쳐 고른 평가

-민선 7기 출범 1년 간 도정 운영에 대해 도민 60% 잘했다고 평가-향후 도정 운영에 대해서도 도민 10명 중 7명이 더 잘할 것이라고 응답하는 등 도민사회 압도적 기대감 확인

-2년차 경기도가 중점적으로 추진 희망 분야로는 복지 경제·일자리 교통 환경 순으로 응답


경기도민 10명 중 6명이 출범 1년을 맞은 민선7기 이재명호에 잘했다’(60%)는 비교적 후한 점수를 줬다.

1일 도에 따르면 만19세 이상 경기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민선71주년 도정 운영에 대한 도정현안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 연령 전 권역에 걸쳐 고르게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향후 도정 운영에 대해서도 도민 10명 중 7명이 지금보다 잘할 것’(70%)이라고 응답, 민선7기에 대한 도민들의 높은 기대감을 보여줬다.

민선72년차의 역점 정책 분야에 대한 물음에는 생애주기별 복지 정책(20%)을 가장 높게 꼽았으며, 경제·일자리 정책(16%) 교통 정책(12%) 환경 정책(10%) 부동산 정책(10%)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민선 7기 첫 해 추진한 주요 사업들 역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그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것은 ‘24시 닥터헬기 사업으로, 전문 응급의료 장비를 장착한 응급의료전용 닥터헬기 운영에 도민 10명 중 9명이 잘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이어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CCTV 설치 체납관리단 공공임대주택 20만호 공급 산후조리비 지원 미세먼지 저감 정책에 대해서도 도민 80% 이상이 잘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도민의 생활과 밀접한 경제, 복지 정책인 공공건설공사 원가공개 정책 어린이집 회계시스템 전면 도입 반도체 클러스터 유치 중학생 무상교복 지원 수도권순환도로 명칭 개정 등의 사업도 65%~79%에 달하는 높은 지지를 받았다.


특히 골목상권과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지난 41일부터 본격 발행하기 시작한 경기지역화폐에 대해서는 절반에 해당하는 응답자의 49%가 긍정평가를 했고, 35%는 부정평가, 모름 또는 무응답은 15%로 조사됐다.


조사를 주관한 곽윤석 홍보기획관은 도민 70%가 앞으로의 도정운영을 지금보다 잘할 것으로 전망하는 만큼 도의 역점 사업들이 높은 지지 속에서 추진될 수 있을 것이라며 민선72년차에도 지속적인 공정정책 추진으로 도민들의 삶에 힘이 되는 경기도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경기도가 여론조사기관인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만19세 이상 경기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지난 615~16일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행복한 삶, 행복한 마무리 ‘웰다잉’
인간은 누구나 죽는다. 하지만 살아있는 동안 죽음을 생각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살아있는 동안 어떻게 해야 풍족하게 살 것인지, 행복하게 살 것인지에 대해서만 고민하며 살아간다. 그러나 인간은 누구나 죽는다는 전제가 선행되었을 때 우리는 어떻게 죽는 것이 인간다운 존엄을 지키며 마지막을 맞이할 수 있는 가에 대한 고민을 하게 된다. 많은 사람들이 연명치료를 거부하며 자연스럽게 생의 마지막을 맞고 싶어 하는 시대의 흐름에 맞춰 철산1동(동장 김학기)에서는 웰다잉에 대한 교육을 해보고자 하였다. 마침 철산1동누리복지협의체(위원장 장석두)에서 광명시 누리복지협의체 공모사업에 ‘웰다잉’이 선정되어 관심을 가진 지역 주민들에게 자신의 죽음에 자신이 주인이 되어 인간의 존엄을 지키면서 삶을 마무리 할 수 있는 강의를 듣게 되었다. 5월 31일에 시작된 수업이 6월 28일(금) 5회의 강의를 마치고 마무리를 하게 되었다. 김학기 동장과 장석두 위원장, 누리복지 회원들도 참석하여 진지하게 들었던 이날 강의에서 강사는 “사람은 누구나 살아온 모습 그대로 죽음을 맞이한다. 잘 살아야 잘 죽을 수 있다. 나의 죽음의 주인은 내가 되어야 한다. 용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