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9.5℃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30.1℃
  • 구름많음대전 29.8℃
  • 흐림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8℃
  • 구름많음광주 27.8℃
  • 박무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3.3℃
  • 맑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7.8℃
  • 흐림금산 28.0℃
  • 구름많음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27.4℃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문화

전체기사 보기

안양예고, 2020학년도 ‘나를 보다’ 드로잉 작품전 개최

“마스크에 갇혀 무기력해진 내 자신을 끄집어내고 싶어요”

안양예술고등학교(학교장 황영남)는 매년 미술과에서 소묘수업을 통해 자신을 드로잉 한 작품을 발표함으로써 인체에 대한 관찰 표현력을 키우는 ‘나를 보다’ 드로잉전을 개최해 왔다. 올해 역시 안양예고는 코로나19로 인해 당초 계획보다는 늦어졌지만 7월 7일(화)부터 9일까지 3일간 본교 연암홀에서 2020학년도 ‘나를 보다’ 드로잉 작품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드로잉전은 미술과 학생들이 전공으로 익혀온 기예를 발표하는 장으로서, 2학년 미술과 학생 전원이 희망하여 각자 자신의 전신을 스케치 한 작품을 전시했다. 그러나 예년과 달리 올해 작품으로 제출된 다수의 작품들 중에는 자기 자신을 이쁘게 또는 멋지게 표현하려는 것 못지 않게 자기의 내면을 성찰하려는 시도들이 작품에서 확인 할 수 있었다. 올해의 작품들은 학생 개개인의 삶에서 겪는 희로애락(喜怒哀樂) 외에 일상의 소중함, 보고픔과 그리움, 미래에 대한 불안과 걱정, 자기 자신에 대한 애정 등을 비롯해 개개인이 마스크를 벗고 바라본 자기 얼굴 표정과 함께 떼어 놓을 수 없는 신체와 옷 등에 대해 세밀한 관찰을 통해 ‘나의 평범함과 진솔한 모습’부터 사랑하려는 학생들의 인식이 작품으로 나타난 것이 특히 돋보였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