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0.0℃
  • 맑음서울 10.4℃
  • 구름많음대전 9.7℃
  • 구름조금대구 10.5℃
  • 맑음울산 10.6℃
  • 박무광주 11.5℃
  • 구름조금부산 13.2℃
  • 구름조금고창 7.8℃
  • 구름많음제주 13.2℃
  • 맑음강화 7.6℃
  • 구름조금보은 7.3℃
  • 구름조금금산 8.0℃
  • 흐림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7.3℃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광명희망 체인지홈즈 사업단’ 발대식

민·관협력 토탈 홈케어 서비스 시작!

‘광명희망 체인지홈즈 사업단’ 발대식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주거환경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민·관 협력 ‘광명희망 체인지 홈즈사업단’ 사업을 시작한다. ‘광명희망 체인지 홈즈사업단’은 광명시 복지정책과에서 운영하는 행복한 우리집 만들기 사업(생활복지기동반, 위클린 사업)과 광명희망나기운동본부의 방역서비스 지원 사업(굿바이 벅스라이프)으로 방역, 집 청소, 집수리를 한 번에 지원하는 서비스이다. 광명시는 1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시사회복지협의회-광명희망나기운동본부(회장 이상재)와 발대식을 갖고 본격 사업 시작을 알렸다. 행사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이상재 광명시사회복지협의회 회장, 서은경 소하노인종합복지관(실버방역사업단) 관장, 이숙자 해오름클린 대표, 생활복지기동반과 위클리사업단 단원 등이 참석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방역, 집 청소, 집 수리를 함께 지원하는 이번 사업으로 기존의 방식보다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 같다”며 “민과 관이 서로 애정을 가지고 지역 복지발전을 위해 함께 해주심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공동체를 형성하고 다양한 사업을 할 수 있도록 시도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이상재 광명시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은 “민과 관이 협력하여 토탈 홈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좋은 모델이 될 것 같다”며 “사업을 함께해주신 관계자분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소외된 이웃들에게 새로운 집, 행복한 집을 만들어 드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방역서비스 제공기관인 서은경 소하노인종합복지관(실버방역사업단) 관장은 “방역사업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집청소와 집수리가 연계될 수 있어 취약계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며 “생활복지기동반, 위클린사업단과 함께 보다 좋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숙자 해오름클린 대표는 “사업을 믿고 맡겨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 취약가구에 깨끗하고 따스한 집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명희망 체인지 홈즈사업단은 앞으로 주거환경 취약계층 150가정을 선발하여 방역, 집 청소, 집수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더 성숙한 지역사회 리더로...‘지역사회 리더 양성 평등’교육 실시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19일 광명시평생학습원에서 동 행정복지센터 유관 단체장 70여명을 대상으로 오전, 오후 2회에 걸쳐 ‘지역사회 리더 양성평등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성희롱 예방, 성인지 감수성 교육을 통해 관내 각 단체를 이끌어가는 단체장의 성 평등 의식을 함양하고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교육에 앞서 박승원 광명시장은 “늘 지역사회를 이끌어 주시는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요즘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양성평등에 대한 교육 자리를 마련했다”며 “사회가 변화하고 있는 만큼 성인지 감수성 향상을 통해 더욱 성숙한 지역사회의 리더로서 거듭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이날 강의를 맡은 염건령 강사(한국 범죄학연구소 소장)는 실제 성희롱 및 성폭력 사례를 바탕으로 시대의 흐름에 맞추어 세대 간의 변화를 언급하며 성인지에 대한 인식의 변화를 일깨워 앞으로 리더가 어떠한 성인지 감수성을 가지고 지역사회를 이끌어 나가야 하는지에 대해 강의했다. 교육에 참석한 한 단체장은 “우리가 무심코 했던 이야기들이 세대가 바뀌면서 다르게 받아들이면 의도치 않게 성희롱이 될 수도 있겠구나 생각했다”며 “앞으로 단체를 이끌어 갈 때 단체장으


도 일자리재단, 동두천 반환공여지 ‘캠프님블’로 신축 이전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에 앞장서온 민선7기 경기도가 도 일자리사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는 경기도일자리재단을 동두천시 상패동 소재 미군 반환공여지 ‘캠프님블’로 신축 이전한다. 이한규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최용덕 동두천시장, 제윤경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와 20일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경기도일자리재단 동두천시 이전 계획’을 발표했다. 앞서 도는 지역 간 균형발전과 동·북부 및 접경지역의 부족한 행정인프라 확충, 도민들의 다양한 행정수요에 적극 대처하고자 공공기관 이전을 추진, 그 일환으로 일자리재단의 새 보금자리로 동두천시를 선정한 바 있다. 이번 일자리재단 이전은 반세기 넘는 세월 국가안보를 위해 묵묵히 ‘특별한 희생’을 감내해온 경기북부 주민을 대상으로, 희생의 상징인 반환공여지에 일자리사업 허브기관을 옮겨 ‘특별한 보상’을 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특히 북부지역에서도 동두천시는 70여 년간 국가안보의 대표 희생지역으로, 시 전체면적의 42%가 미군공여지로 사용돼 지역 발전과 재산권 행사 등의 제약은 물론 소음, 교통정체, 도시 이미지 훼손 등의 피해를 겪어야만 했다. 더욱이 캠프님블은 지난


학교소식

더보기

동네이야기

더보기

비움, 채움, 나눔

더보기

시 있는 마을




Photo View


지역의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학교급식에 일본산 수산물 사용 전면금지”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최교진, 이하 ‘협의회’)는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철회를 촉구하고, 일본 정부의 이러한 결정에 대해 강력하게 반발하며 이를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협의회는 16일(금),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철회 촉구 성명서』를 통해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생태환경교육에 앞장서 온 협의회는 일본 정부가 방사능 오염수 방류를 강행한다면, 협의회는 우리 아이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공조 체제를 구축하여 ▲학교급식에 일본산 수산물 사용 전면 금지 ▲급식 식재료의 방사능 등 유해물질 검사 확대 ▲일본 정부의 반생태적 결정에 대한 교육 자료 제작과 계기 교육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생명의 원천이자 인류의 공동 자산인 해양생태계가 후쿠시마 원전의 방사능 오염수로 파괴되지 않도록 이번 결정을 일본 정부가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밝혔다. 지난 4월 13일,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에 보관 중인 오염수의 해양 방출을 공식적으로 결정했다. 주변국과 국제사회는 오염수의 해양 방류가 가져올 환경오염과 해양생태계 파괴, 광범위한 안전 문제 등을 염려하며 이기적이고 무책임한 결정이라는 비난과 강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