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8 (목)

  • -동두천 9.4℃
  • -강릉 3.3℃
  • 연무서울 7.5℃
  • 박무대전 6.1℃
  • 흐림대구 4.0℃
  • 흐림울산 4.1℃
  • 흐림광주 5.2℃
  • 흐림부산 4.5℃
  • -고창 2.8℃
  • 흐림제주 6.9℃
  • -강화 4.6℃
  • -보은 5.3℃
  • -금산 3.5℃
  • -강진군 5.4℃
  • -경주시 2.3℃
  • -거제 5.8℃
기상청 제공

시정소식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기공식

약 700병상 규모 대학 종합병원 신축과 지식산업센터 건립 시동

KTX광명역세권에 들어설 약 700병상 규모의 대학 종합병원과 지식산업센터 등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기공식이 8일 개최됐다.

 

이날 기공식에는 광명시, 하나금융투자, 사업시행사인 광명하나바이온 등 관계자들과 지역주민 등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영상축사를 통해 “광명시민들의 가장 큰 숙원이었던 대학 종합병원의 기공식을 하게 돼 가장 행복하고 기쁜 날”이라며 “광명시가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의료메카로 부상하여 지역 경제발전은 물론 주민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 말했다.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총사업비 약 7,500억 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이며 하나금융투자가 자금을 조달한다.

 

우선 이번에 기공식을 가진 KTX광명역세권에는 대학 종합병원이 건축연면적 9만8500여㎡에 지하7층 지상14층, 약 700병상 규모로 건립되며 2020년 11월 완공 후 3개월의 준비과정을 거쳐 2021년 3월 개원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또 광명소하지구 1344번지 의료시설용지(1만9100㎡)와 함께 의료R&D센터, 의약품 및 의료용품 개발, 의료벤처 창업지원센터, 바이오(Bio), 의료분야 IT 개발, 의료융합 첨단산업센터 등 지식산업센터를 복합 건립하게 된다.

 

하나금융투자 이진국 대표는 “광명에 대학 종합병원 유치를 실현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모든 금융 지원 등 혼신의 힘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지난해 8월 23일 광명시·중앙대의료원·하나금융투자·광명하나바이온이 실시협약을 체결하여 추진 해왔다. 지난 3월 5일에는 하나금융투자 여의도 본사 사옥에서 양기대 광명시장과 하나금융투자 이진국 대표, 이철희 중앙대병원 새병원 추진단장, 이창엽 광명하나바이온 대표가 참여한 가운데 약 7,500억 원 규모의 자금조달(PF)을 위해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금융업무 약정 협약을 체결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빈곤대물림 차단 정책 조례 제정을 위한 간담회
3월 8일(화) 하안종합사회복지관(관장 ‘정병오’)에서는 ‘광명시 빈곤대물림 차단 정책을 위한 조례’ 제정을 위한 의견수렴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날 간담회에는 광명시의회 복지문화건설위원회 김기춘 위원장, 안성환 의원, 광명경실련 이승봉 공동대표, 푸른광명21 허기용 사무처장, 광명경실련 허정호 사무국장, 구름산협동조합 윤명숙 사무국장, 지역 전문가, 하안종합사회복지관 사업에 참여하여 긍정적인 변화를 경험하고 있는 청년 및 학부모 등 35명이 참석하여 조례 제정에 대한 의견과 더불어 빈곤대물림 차단 정책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기춘 위원장은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빈곤가정 청소년과 부모들의 자립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어려운 환경 속에서 꾸지 못했던 꿈을 다시 시작할 수 있도록 도와야 하며, 현실로 나아가기 위해 조례 제정과 정책 채택이 필요하다”고 말을 전하였다. 안성환 의원은 “여기 모인 여러분의 귀중한 의견을 듣게 돼 보다 실효성 있는 자치법규 제정이 가능하게 됐다. 이번 간담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들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입법초안에 적극 반영할 것이며, 이번 조례 제정이 빈곤가정 청소년과 청년들의 자립 지원, 탈수급을 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