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동두천 20.7℃
  • 흐림강릉 24.5℃
  • 서울 21.5℃
  • 구름조금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조금울산 26.2℃
  • 구름조금광주 26.2℃
  • 구름조금부산 24.9℃
  • 구름조금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3.9℃
  • 맑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5.7℃
  • 구름조금경주시 26.2℃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이곳이 광명 제일의 맛집, 멋집

이보다 맛있는 김밥은 없었다.

밖에서 먹는 집김밥 ‘명가온 김밥’

우리는 흔히 밖에서 가장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 김밥이라 생각한다.

그 의미에는 김밥은 대충 먹는 음식이라는 관념이 깔려있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여기 모든 음식에는 정성이 담겨야 하고, 손님을 내 가족이라 생각하며 좋은 재료로 정직하게 김밥을 만들어 내는 곳이 있다. 좋은 재료를 쓰는 데 있어 원재료의 가격과 타협하지 않으며 꼼꼼히 체크하여 건강한 음식을 30년간 만들어온 명가온김밥이다.

 

밖에서 먹는 집김밥을 표방하며 김밥집을 30년 동안 이어온 김재희 사장

 

현재는 광명시 일직동 511-3 케이스퀘어 1107(코스트코 후문 맞은편)에서 명가온김밥’(T.02-899-7977)을 운영하고 있지만 그녀가 김밥집을 운영한 건 괌에서부터라 하는데 마트에 김밥을 진열해 놓고 판매하면서 외국인들의 입맛을 홀렸다고 한다

 

이후 남편의 건강이 안 좋아서 국내로 들어오게 되었으며 건강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고, 김밥에도 그 마음을 담아 손님들에게 조금이라도 건강에 좋은 음식을 제공하고자 노력하게 되었단다.


건강한 김밥을 위해 흑미를 사용하는 경우는 김밥집 가운데 처음이지 않나 싶다며 좋은 재료, 신선한 재료를 쓰니까 쉽게 변질이 안 된다고 한다.

 

김재희 사장은 처음 김밥집을 시작할 때는 다른 분식집처럼 라면도 하고, 떡볶이도 하고, 다 했었는데 오로시 음식에만 집중할 수 있는 상황이 안 되었다. 그래서 서비스와 맛을 다 잡기에는 무리가 있다는 판단을 하게 되었고, 과감히 매장의 식탁을 없애고, 맛으로만 승부하자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항상 최선의 재료로 정성을 다해 즐겁게 음식을 만들고 있다고 했다.

 

명가온김밥이 다른 집보다 가격이 조금 비싸다고 할 수도 있는데 그것은 김밥집이 이익을 보는게 아니라 손님이 이익을 보는 것이다. 그만큼 좋은 재료를 사용하니까 그 비싼 금액이 손님에게 돌아간다. 언젠가 농산물 가격이 정말 많이 올라 정말 재료비가 손님들하고 가격 조정이 안 되면 김밥집을 그만 둬야 겠다.”는 생각까지도 한다는 음식에 대해서만큼은 진정성을 가지고 있는 집이 명가온김밥이다.

 

가게에 앉아서 먹을 탁자가 없는 만큼 전부 미리 전화 예약을 한 손님만 받는데도 1년 매출이 약 2억 정도라는데 할 말을 잃었다. 10평도 안 되는 김밥집에서 년 매출이 2억이 넘는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는 것이다.

 

체인점을 내라고 조르는 분들이 있어 현재는 4개의 체인점까지도 운영하고 있다는 명가온김밥집. 어떤 의사분이 리뷰에 다른 곳의 어떤 김밥보다, 줄 서서 먹는 김밥집보다 우리 동네에 이런 김밥집이 있다는 것이 너무 행복하다는 글을 보았을 때 음식을 만드는 보람을 느낀다는 김재희 사장의 모습에서 건강한 믿음이 가득 느껴진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