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금)

  • -동두천 -1.2℃
  • -강릉 4.9℃
  • 연무서울 -0.7℃
  • 구름많음대전 3.1℃
  • 구름조금대구 6.0℃
  • 맑음울산 8.5℃
  • 구름조금광주 6.6℃
  • 맑음부산 9.3℃
  • -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8.1℃
  • -강화 -1.5℃
  • -보은 2.9℃
  • -금산 3.5℃
  • -강진군 6.0℃
  • -경주시 7.0℃
  • -거제 9.0℃
기상청 제공

부동산

광명5동, 2017년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

8개 지역에 850억원의 국비지원

이낙연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16개 관계부처 장관, 청장의 정부위원과 각 분야 민간위원 13명으로 이루어진 도시재생특별위원회는 1214()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9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를 열고, 2017년도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선정안을 의결했다.

도시재생특별위원회는 전국에서 총 219곳이 신청 3:1이 넘는 경쟁률을 나타낸 가운데 광역지자체 및 중앙정부 선정, 공공기관 제안 등의 방식을 통해 68곳을 선정했다.

사업 선정은 주민들의 요구를 잘 파악하고 있는 광역지자체가 44곳을 선정했고, 중앙정부 선정을 통해 15, LH 등 공공기관 제안을 통해 9곳을 선정했다.

 

경기도는 광명5동 주거지지원 사업 등, 6개시 8개 지역이 2017년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로 확정됐다.

경기도 8개 지역을 살펴보면 주거지지원2(광명 광명5, 안양 명학동) 우리동네살리기 2(고양시 원당동, 안양 박달동) 일반근린 1(고양 화전동) 중심시가지 3(수원 매탄동, 시흥 정왕동, 남양주 금곡동) 등이며 이들 지역에는 총 850억원에 달하는 국비가 지원된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기존의 불도저로 밀어 붙이는 개발사업과 달리 물리적 재생 외에 사회적, 경제적 재생을 통해 주민과 주민사이의 벽을 허물어 주민공동체를 회복하고, 도시경쟁력을 높이고자 하는 사업이다.


뉴타운의 물결 속에 극한 대립으로 치닫고 있는 광명의 현실에서 광명5동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이 주민공동체를 회복하는 새로운 주거개선의 패러다임으로 성장 할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국가정책으로 도시재생을 추진하는 정부는 매년 10조원씩 향후 5년동안 전국에 총 50조원의 예산을 투입해 전국 500개소의 쇠퇴지역을 재생시킬 예정으로 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화합과 단합으로 친남매 같은
‘2017년 광명시 학온동호남향우회 회장 이.취임식 및 송년의 밤’ 행사가 2017년 12월 14일(목) 18:00 노온사동 영암매실에서 많은 향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있었다. 학온동호남향우회(회장 박동수)는 지역 특성상 많은 향인들이 모이기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어떤 지역보다 향인들이 단합하여 향우회를 잘 이끌어가고 있다고 소문이 자자하다. 여기에는 지난 6년동안 회장으로 재임하면서 허허벌판에 향우회의 토대를 닭은 박동수 회장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회원들은 입을 모은다. 박경석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이.취임식 및 송년회에는 지난 6년의 시간동안 향우회를 위해 열정을 바친 박동수 회장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고, 취임하는 고오수 회장에게 힘을 실어주며 학온동호남향우회의 단합을 위한 자리였다. 박동수 회장은 이임사에서 “낮선 타향 광명에서 때로는 위안을 받고 때로는 위로를 하면서 서로서로를 이해하면서 만들어가는 모임이 학온동호남향우회다. 향우님들과의 인연이 6년째 접어들면서 어느 정도 안정권에 접어들어 사회의 약자를 배려하는 모습으로 발전하였다. 이는 향인 여러분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앞으로도 고오수 회장님을 모시고 더욱 열심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