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3 (월)

  • 맑음동두천 27.2℃
  • 맑음강릉 29.2℃
  • 맑음서울 29.2℃
  • 맑음대전 30.0℃
  • 맑음대구 31.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8.5℃
  • 구름많음부산 22.7℃
  • 맑음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2.2℃
  • 맑음강화 24.1℃
  • 맑음보은 28.7℃
  • 맑음금산 29.1℃
  • 구름조금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8.5℃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정치

테크노밸리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간담회 개최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특별관리지역내 영세 제조업체 우선 입주 필요”주장

경기도 테크노밸리 조성을 위한 운영지원 특별위원회(김영준 위원장, 광명1)3LH 광명·시흥사업본부를 방문하여 테크노밸리 사업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관계 기관간 협력 및 지원사항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조성사업2024년까지 24천여억 원을 투입해 광명시 가학동과 시흥시 논곡동, 무지내동 일원 244에 일반산업단지, 도시첨단산업단지, 유통단지, 배후 주거단지 등 4개 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날 간담회에서 정대운(광명2) 부위원장과 안광률(시흥1) 의원은 산업단지 조성시 영세 제조업체가 최대한 많이 입주할 수 있도록 철저한 입주업체 수요조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오광덕(광명3) 의원은 유통단지 내 화훼 관련 농업활동과 유통기능의 통합화, 장대석(시흥2) 의원은 첨단 R&D단지의 첨단산업 유치계획과 주거단지의 초등학교 설립에 관한 구체적 계획수립을 주장했다.

 

김영준 위원장은 광명·시흥 특별관리지역에 위치한 영세 제조업체가 1순위로 입주될 수 있도록 우선순위를 명확해 설정해야 하며,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의 성공적 조성을 통해 경기도와 전국에서 시행될 복합 산업단지의 모델 및 벤치마킹 대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달라고 당부했다.

 

더불어 이날 간담회는 LH, 경기도시공사, 경기도 도시주택실, 경기도시공사, 광명·시흥시 관계자와 산업단지 및 유통단지 대책위원회 등 유관기관간 마음속 이야기를 토로함으로써 의미 있는 자리가 되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노리야 요리야’ 맛있는 동화요리
맛있는 음식이 넘쳐나는 시대이다. 그 맛있는 음식의 대부분이 인스턴트식품이다. 그러다보니 아이들에게 친환경 음식은 맛없는 음식으로 각인되어 있는 것도 사실이다. 이러한 아이들에게 직접 음식을 만들어보는 기회가 주어지면 올바른 식습관을 길러 줄 수 있다. 아이들에게 음식의 소중함과 올바른 식습관을 길러주기 위해 소하도서관(관장 김경희)에서는 초등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맛있는 동화요리’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김화순 아동요리전문강사가 운영하는 ‘맛있는 동화요리’는 매주 토요일 12회로 진행되는데 어느덧 11회를 맞이하였다고 한다. 20명의 아이들이 참석하여 친구들과 신나게 웃고 떠들며 만드는 요리시간은 아이들에게도 부모들에게도 매우 기다려지는 시간이다. 아이들은 자신의 손으로 직접 음식을 만들어 보는 재미와 음식을 만들어 부모에게 자랑하는 즐거움에 빠지고, 부모들은 아이들이 음식을 만들면서부터 식습관이 변하고 음식을 소중하게 대하는 부분이 기특해서이다. 이날도 아이들은 정성껏 샌드위치를 만들고 난후 스스로 자신들이 음식을 만들었던 자리를 깨끗하게 청소하는 대견함을 보여 주었다. 음식을 다 만들고 나서는 친구들과 같이 게임도 하고 책도 같이 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