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7 (월)

  • 맑음동두천 22.0℃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23.0℃
  • 맑음대전 23.1℃
  • 구름조금대구 25.0℃
  • 구름조금울산 22.9℃
  • 구름조금광주 23.1℃
  • 맑음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1.3℃
  • 구름많음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0.6℃
  • 맑음보은 18.9℃
  • 구름조금금산 20.2℃
  • 구름조금강진군 23.5℃
  • 구름조금경주시 21.6℃
  • 맑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축제

일상에서의 예술, 취미로써의 예술, 2018 광명생활문화축제

()광명문화재단과 ()한국문화의집협회에서 준비한 2018 광명생활문화축제 with 문화의집나의 하루, 나의 일상 <9 to 5, 5 to 9>’이 지난 915() 광명시민운동장에서 진행되었다.

 

이번 축제는 전국의 생활문화공간이 130여개 문화의집의 네트워크인 ()한국문화의집협회에서 매년 개최되었던 전국문화의집 생활문화축제와 ()광명문화재단의 광명생활문화축제가 만나 더욱 더 풍성한 축제로 광명시민들을 만났다.

 

2018 광명생활문화축제 with 문화의집은 생활문화인이 한자리에 모여 일상 속 문화예술을 시민에게 소개하는 자리로, 이번 축제에는 광명 시민을 비롯한 각 지역에서 생활문화활동을 하고 있는 전국 약 30여개의 문화의집도 참가하여 특색 있는 활동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기존의 동아리 프로그램 나열식의 생활문화축제가 아닌 동아리 발표와 더불어 <일상에서의 예술, 취미로써의 예술>을 표현하는 다양한 기획프로그램을 선보여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시민들이 텃밭에서 가꾼 푸성귀로 나만의 쌈을 만들고, 전국의 문화의집에서 가져온 팔도 막걸리를 맛볼 수 있는 <한쌈한잔>. 집에서 잠자고 있는 물건을 가져와 새주인을 찾을 수 있는 <물물교환 장터>. 축제장에서 만화책을 즐기고, 음악을 듣고 캠핑을 할 수 있는 <일상의 휴식>. 가지각색의 다양한 가게를 통해 라이프스타일을 볼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숍>. 전국 생활문화팀의 전시&체험을 경험할 수 있는 <손익은 체험>. 목공, 가드닝, 식물예술교실 학생들이 운영하는 이동정원 <한점의 꽃씨>. 목수올림픽과 목수아저씨와 함께 놀잇감으로 만들어보는 <일상 놀이터>. 문화예술동아리들의 버스킹 공연 <놀이터콘서트>, 축제장에서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인생사진관>. 유치원생부터 성인까지 150여명이 함께 만든 설치미술 프로젝트 <나와 우리>. VR영화체험을 할 수 있는 <미니영화관>. 공연, 전시, 마켓 및 체험프로그램 등 11개의 섹션을 통해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하였다.

 

특색 있게 꾸며진 시민운동장의 풍경으로 참여자들과 시민들에게 색다른 경험과 추억을 선사한 이번 축제는 운동장 중앙을 중심으로 시계가 돌아가듯 시간에 따른 섹션을 배치하여 자유스럽지만 축제의 주제인 나의 하루, 나의 일상 <9 to 5, 5 to 9>’를 시민운동장 전체 공간배치를 통해 표현하는 공간기획으로 시민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제6회 하안3동 복지축제
광명시 하안3동 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김재일)에서는 지난 9월 8일 하안주공13단지 병아리어린이공원에서 800여 명의 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제6회 복지축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식전행사로 동부새마을금고 빅밴드 공연과 하안3동 예소리 농악단의 신명나게 펼치는 풍물놀이와 깜찍한 어린이들의 음악줄넘기 댄스로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켰으며 남녀노소 모두 즐거운 마음으로 축제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어진 본공연으로는 스니커즈의 활기차고 힘찬 팝핀댄스, 가림초 바이올린 연주, 하안남초 가야금연주, 광명YMCA바람꽃 오카리나연주, 학습과 실천 시낭송 등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주민들의 정성껏 준비한 공연이 이어져 축제에 참여한 모든 관객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하였다. 김재일 축제추진위원장은 “올해 여러 주민들이 진심으로 즐겁게 축제에 참여하여 주셔서 감사하다”며 “내년에는 더욱 발전되고 화합하여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로 발돋움 하겠다”는 취지를 밝혔다. 이어 문광식 하안3동장은 “이번 복지축제를 계기로 많은 주민들과 함께 어우르고 소통할 수 있어 뿌듯하고 앞으로도 이러한 기회를 많이 만들어 주민들과 하안3동을 가꾸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