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25.1℃
  • 흐림서울 17.3℃
  • 흐림대전 20.6℃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5.2℃
  • 맑음광주 22.1℃
  • 맑음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3.7℃
  • 맑음제주 19.5℃
  • 흐림강화 14.3℃
  • 흐림보은 20.1℃
  • 구름많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5.7℃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도의회,시의회 소식

임오경 후보, 차라리 후보를 사퇴하고 돌아가시길!

광명시민을 무시하면서 시민을 위해 일하겠다고!

4.15 총선에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김경표 후보는 43일 광명지역언론협의회 주최 토론회에 임오경 후보가 불참한 일과 관련해 광명시민을 무시하면서 시민을 위해 일하겠다는 것이 말이 되냐며 차라리 후보를 사퇴하고 돌아가시라라고 강한 성토의 보도자료를 냈다.

 

김경표 후보측은 보도자료에서

토론회도 못나오는 사람이 국회의원을 하겠다고 한다며 광명갑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를 두고 지역의 언론이 아쉬움을 넘어 시민을 무시한다며 분노를 표출하고 있다.

 

43() 14:00 광명시민회관 소공연장에서 광명지역언론협의회 주최로 제21대 총선 광명갑 후보자 토론회가 열렸다. 몇일전 공문으로 미리 질문지까지 주어진 아주 쉬운 토론회였다.

 

그런데 더불어민주당의 후보가 불참했다. 주최측의 말로는 토론회를 한시간도 남겨놓지 않은 상황에서 후보자가 아닌 관계자가 일방적으로 불참을 통보했다고 한다.

 

지역언론협의회를 무시하는 차원을 넘어 광명시민은 안중에 없다는 오만불손한 처사가 아닐 수 없다. 코로나19 정국으로 깜깜이 선거가 될 형편이기에 시민들에게 최소한의 정보라도 주겠다는 토론회에 집권당의 후보가 참석을 하지 않는다. 아마도 더불어민주당 후보니까 토론회 쯤은 참석하지 않아도 이길 수 있다는 자만심의 극치는 아닐는지 모르겠다.

 

김경표 후보는 정책을 평가하고 소신을 들어보겠다는 토론회에 참석도 못하는 사람이 광명갑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이 되겠다는 어이없는 상황에 실소를 금할 수 없다. 차라리 지금이라도 후보를 사퇴하고 돌아가는 것이 광명시민을 위하는 길이자 문재인 정권을 위하는 길이다. 어차피 제가 되면 민주당으로 복당할 것이니 부담 없이 가셔도 된다고 일갈했다.

 

또 김경표 후보는 민주주의의 기본은 평등이다. 그래서 국민 모두에게 한표가 주어지는 것이다. 그런데 선관위 토론회는 무소속은 참석할 수 없다. 이 또한 시민들의 알 권리를 제약하는 '공정한 세상'이 아니기에 분명히 시정되어야 한다. 누가 시민을 위해 일을 제대로 할 수 있는지 평가를 받는데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 된다는 것이 말이 되는가라며 선관위 토론의 불공정을 지적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광명시새마을회, 자연형 생태하천 복원 봉사자교육 실시
광명시새마을회(지회장 장용성)에서는 2020년 6월 1일 오후5시에 광명시새마을회관 회의실에서 새마을지도자광명시협의회.부녀회(회장 김맹수.김정진)의 새마을지도자 40명을 대상으로 해피인생연구소 대표 박래현 생명살림 강사를 초청하여 '자연형 생태하천 복원 봉사자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번 교육은 새마을지도자광명시협의회(회장 김맹수)에서 2020년 경기도지방보조금 지원사업에 공모하여 선정된 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되었다. 자연형 생태하천 복원을 위한 하천살리기는 봉사자들의 참여의식에서 시작됨을 깊이 인식하고 △하천복원의 필요성 이해 △가정과 단체의 실천덕목 교육 △봉사자의 다짐 등으로 진행되었다. 교육진행을 통해 우리 동네 하천의 실태와 그동안 관내에서 봉사자들이 참여한 실적 자료화면을 삽입한 생태하천 복원 교육에 봉사자들의 많은 관심을 유발시켰다. 김맹수 새마을지도자광명시협의회장은 “하천의 수질을 개선하고 생물의 서식처 복원을 위해, 오늘 교육에 이어 EM흙공만들기와 꽃길조성, 유수장애물 제거 등 목감천 정화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생명살리기 운동에 앞장서 시민이 찾는 깨끗한 휴식공간의 생태하천을 만들어주기 바란다”고 하였다. 아울러 장용성 광명시새마을회장은 “생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