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2.4℃
  • 맑음대전 22.6℃
  • 구름많음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4.3℃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5.4℃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1.0℃
  • 맑음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정치

국악을 한류로...임오경, 국악문화산업진흥법안 발의

URL복사

광명갑 임오경 의원(더불어민주당/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 국악 및 국악문화산업의 지원 및 육성을 위한 국악문화진흥법안(제정안)을 발의했다.

 

문체부는 92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전 세계를 한국전통음악으로 위로하는 헬로, 케이(Hello, K!)’프로젝트를 시작한다. 가상현실(VR)기술을 접목하는 등 한국전통음악이 세계인에게 따뜻한 선물이 되고 이를 통해 한국문화를 전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삼는다는 것이다.

 

국악은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음악인 동시에 생활화, 세계화 및 상업화를 할 수 있는 문화산업임에도 불구하고 고전음악으로만 인식되고 있고, 국악문화산업의 진흥과 이와 관련된 단체에 대한 지원은 미흡한 실정이다.

 

국악 및 국악문화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제도적 기반이 확실히 마련되어야 하는데 현행은 문화예술진흥법문화재보호법에서 국악 또는 국악 관련 무형문화재의 포괄적 내용만을 규정하고 있다.

 

이에 국악문화산업진흥법안은 국악 및 국악문화산업의 지원 및 육성에 필요한 사항을 정하여 국악 및 국악문화산업 발전의 기반을 조성하고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한다. 또한 국민의 문화적 삶의 질 향상과 국민경제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다른 분야 문화 콘텐츠와의 융합과 연계, 전문인력양성, 방송프로그램 확대, 국악의 대중화와 생활화를 위한 교육컨텐츠 개발 지원 등의 세부내용도 담고 있다.

 

임오경 의원은 국어(國語), 국기(國技), 전통무예, 씨름, 문화재 등은 모두 고유의 법이 있는데 국악(國樂)법이 없는 것은 그동안 정부와 국회의 관심이 부족했기 때문이라며 “K팝 등 한류가 세계적으로 각광받는 시대에 가장 한국적인 국악산업은 새로운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