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19.5℃
  • 연무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2.6℃
  • 맑음대구 23.5℃
  • 맑음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23.0℃
  • 맑음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21.4℃
  • 맑음보은 22.6℃
  • 구름조금금산 23.1℃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정치

의회를 무시한다고 몽니부린 시의장!

의회를 허수아비로 만든 시장!

광명시가 주최하고 광명시의회가 주관으로 참여한 구로차량기지 이전 관련 시민토론회가 53() 14:00 평생학습원 2층 공연장에서 열렸었다.

 

문제는 시의회가 주관하고 박성민 시의원이 토론자로 참석하였는데도 불구하고, 몇몇 시의원들에게 확인한 결과 토론회 전날까지도 토론회 일정자체를 모르고 있었다는 것이다.

 

결국 집행부가 토론회를 개최하면서 시의회가 주관하는 것처럼 홍보했는데 시의회와는 전혀 소통이 없었다는 것을 반증하는 것이다.

 

그러자 조미수 시의장은 시의원들에게 토론회에 참여하지 말 것을 종용한 것으로 나타났고, 토론회에는 박성민,제창록 등 2명의 시의원만 참석했다.

 

토론회에서 이승봉 범대위 상임대표는 민과 관이 똘똘 뭉쳐서 대응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런데 가장 선두에 서서 시민들을 이끌고 여론을 주도해야 할 집행부와 시의회는 따로국밥인 형국이다.

 

이런 상황이 발생하자 시의원들 사이에서는 앞장서서 도와주었는데 허수아비 만들었다는 말부터 의회주의자임을 표방하는 박승원 시장이 전혀 소통하지 않는다는 등의 소리가 나오고 있다.

 

시의장의 만류에도 박성민,제창록 시의원이 참석하면서 리더십에 스크레치가 간 시의장과 앞으로 의장의 전적인 협조를 기대하기 어려워진 시장, 누가 더 손해일까! 결국 시민만 손해보는 상황은 아니어야 할텐데!

 

의원들에게 불참을 종용하며 몽니부린 시의장, 시의회가 주관한다고 홍보하면서 시의회를 허수아비로 만든 시장,

시의회가 주최하는 구로차량기지 이전 관련 의회 토론회에 나타나지 않은 시장, 광명시가 주최하는 시민토론회에 나타나지 않은 시의장,

 

광명시민은 이런 정치인이 아닌 당리당략을 떠나 시민을 위해 견제할 땐 견제하고, 협치 할 땐 협치 하는 멋진 정치인을 기대한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철산종합사회복지관, 해피모아 자원봉사단 단합대회
5월 3일(금) 시립 철산종합사회복지관 자원봉사단 모임인 ‘해피모아 자원봉사단(회장 최심자)이 ‘이 멤버! 리멤버! Go.Go.Go.’라는 타이틀로 소속 자원봉사자 및 직원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단합대회를 진행하였다. 광명시립 족구장에서 진행 된 이번 단합대회는 지역사회의 주민들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는 자원봉사단원들의 단합을 유도하여 봉사단원으로서의 소속감을 증진하고, 친밀감 형성을 위한 레크레이션 활동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며, 해피모아자원봉사단의 임원단 12명의 진행과 적극적인 협조로 더욱 의미를 더했다. 해피모아 자원봉사단 최심자 회장은 “해피모아자원봉사단이 단합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어 기쁘고, 오늘 하루 일상에서 벗어나 즐거운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하였다. 이에 신선영 관장은 “복지관을 위해 즐거운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시는 봉사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언제나 철산복지관을 위한 마음을 응원한다”고 했다. 해피모아 자원봉사단은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의 대표 봉사단으로서, 2007년부터 현재까지 13년째 지역의 어르신을 위한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현재 총 26개팀(250여명)이 활동 중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