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토)

  • 흐림동두천 2.7℃
  • 맑음강릉 6.0℃
  • 서울 4.6℃
  • 박무대전 4.5℃
  • 박무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3.5℃
  • 흐림광주 5.8℃
  • 흐림부산 7.6℃
  • 흐림고창 4.8℃
  • 제주 11.2℃
  • 흐림강화 3.3℃
  • 흐림보은 3.4℃
  • 흐림금산 1.5℃
  • 흐림강진군 6.6℃
  • 구름많음경주시 1.4℃
  • 흐림거제 6.8℃
기상청 제공

소하노인복지관의 천사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천사들~여성의용소방대팀

어르신들을 이해하고 시댁에 잘하게 된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관장 서은경)어르신과 오순도순 더불어 살겠습니다라는 슬로건으로 200971일 개관하여 존중과 소통으로 하나 되는 희망공동체, 지역주민과 어우러지는 열린공동체, 건강한 시민의식으로 참여하는 복지공동체를 실천해오다 201971일부터 소하노인종합복지관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20197월까지 광명시의 유일한 노인복지관이던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은 어르신의 욕구에 맞는 다양한 평생교육, 취미여가 프로그램, 맞춤형 자원봉사 교육 및 활동을 통해 어르신의 역량 강화 및 인적자원을 개발하고, 지역사회에 기여 할 수 있는 사회참여 활성화사업, 스스로 사회 구성원이 되어 사회적 평가와 인식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 건강한 노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 등으로 어르신의 행복한 노후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지역의 많은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경로식당은 경기복지재단이 주관한 경로식당 마스터 쉐프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조동훈 조리사가 어르신들에게 맛과 영양이 보장된 식사를 제공하고 있으며 갈비명가 촌장골을 비롯한 다양한 업체들의 후원과 꽃보다 아름다운 마음을 가진 30여 팀의 자원봉사자들이 경로식당 급식봉사와 도시락.밑반찬 배달을 책임지고 있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자원봉사자들이 흘리는 땀방울은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아름다운 세상을 만드는데 디딤돌이 되고 주춧돌이 될 것이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자원봉사팀들을 만나 그들이 생각하는 봉사란 무엇이며 봉사를 하게 된 계기등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 팀은 경로식당에서 배식봉사를 하는 여성의용소방대팀이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경로식당은 하루에 600~700명의 어르신이 이용한다. 일반식당이라면 가히 대박날 수준의 인원이 이용하는 것이다. 이곳의 터줏대감인 여성의용소방대팀은 13~15명씩 3개조로 팀을 나눠 봉사하고 있다. 2009년 노인복지관의 개관과 함께 봉사를 시작하여 2018년까지는 매주 한번씩 월 4, 2019년부터는 매월 첫째,셋째 월요일에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유정자 여성의용소방대장을 중심으로 봉사는 나눔이기도 하지만 내 마음을 행복으로 채워가는 소중함으로 서로 이해하며 감싸주어 더불어 함께 피워가는 내일 희망이다라는 생각으로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디딤돌 역할을 다하고 있는 여성의용소방대팀.

 

처음에는 조금 부정적으로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었지만 지금은 가족 같은 느낌이다.” “때로 힘들다는 생각도 하지만 오시는 어르신들의 수고한다는 한마디에 모든 게 스르르 녹아내린다.” “봉사를 하면서부터 시댁에 가서 일하는 게 즐겁다. 모르는 분들에게도 봉사하는데 가족에게 하는 일이라 생각하니 즐겁기만 하다.” “봉사를 하다보면 어르신들에게 도움이 된다는 생각보다 나 자신이 얻는 게 더 많은 것 같다.” “꾸준히 오시던 분이 아프셔서 못 오신다든지 운명을 달리하시는 경우를 보면 마음이 아프다라고 아름다운 마음씨를 보여주는 회원들.


유정자 대장은 봉사는 혼자 할 수 없지 않느냐. 대원들이 힘을 합하였기에 긴 세월 항상 웃음을 잃지 않고 할 수 있었다.”면서 봉사를 하면서 어르신들에게 많이 배운다. 훗날의 내 모습이라고 생각하기에 어떻게 나이 먹어 갈 것인가 하는 생각도 하게 된다. 봉사라는 생각보다는 내가 시간적 여유가 있고, 건강하기에 기쁨과 즐거움을 주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라고 했다.

 

회원들은 봉사의 저변을 넓히기 위해서 주변에 봉사를 하고 싶은 분들도 있는데 시간도 안 맞고 해서 못하는 경우가 있다. 시민들이 자기 시간 날 때 봉사에 참여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봉사의 루트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의견과 봉사도 서로가 공감해야 한다. 세대와 세대간의 공감을 이끌어 내야 봉사의 저변이 넓어진다고 생각하고, 봉사를 받는 어르신들에 대한 교육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10여년을 묵묵히 소하노인복지관의 디딤돌 역할을 마다하지 않은 여성의용소방대는 그 공로를 인정받아 노인복지관장상과 광명시의회의장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광명시새마을회, 코로나19 확산방지위해 동네 곳곳 방역활동
광명시새마을회(지회장 장용성)에서는 2월 26일 오후2시부터 광명7동 우리은행 앞에서 집결, 도덕로와 오리로, 밤일로 일대에서 송재필 경기도새마을회장을 비롯한 새마을지도자광명시협의회,부녀회(회장 김맹수,김정진)의 남녀새마을지도자 70여명과 정대운 도의원, 곽태웅 광명시 기획조정실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일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코로나 19가 여러나 라로 급속하게 확산될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 또한 확진환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감염병 위기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시민 모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때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광명시새마을 지도자가 일제방역에 나섰다. 광명2동새마을회와 철산4동새마을회의 방역차량을 선두로 도덕로와 오리로 밤일로 일대의 차량소독을 실시하였으며, 18개동 남녀지도자는 분무방역기를 이용한 도덕로의 도로변과 버스정류장 일대의 방역활동을 실시하였으며 동별로는 앞으로 한달간 특별방역기간을 운영하여 주민 밀집지역과 다중이용 장소 등을 집중 방역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장용성 새마을회장은 “언제나처럼 위기에 처했을 때 새마을가족이 앞장서 참여했듯이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가 감염병 위기에 처한 지금, 확산방지를 위해 지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