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구름조금동두천 4.3℃
  • 흐림강릉 10.5℃
  • 황사서울 4.9℃
  • 흐림대전 8.3℃
  • 구름많음대구 12.0℃
  • 구름많음울산 14.4℃
  • 흐림광주 10.0℃
  • 구름조금부산 16.7℃
  • 흐림고창 10.0℃
  • 흐림제주 14.5℃
  • 구름많음강화 5.0℃
  • 흐림보은 8.2℃
  • 흐림금산 7.5℃
  • 흐림강진군 10.3℃
  • 흐림경주시 12.6℃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소하노인복지관의 천사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천사들~한내봉사단

남을 도우러 나왔다 오히려 내가 더 이익을 보는 것이 봉사다.

지역의 많은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경로식당은 경기복지재단이 주관한 경로식당 마스터 쉐프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조동훈 조리사가 어르신들에게 맛과 영양이 보장된 식사를 제공하고 있으며 갈비명가 촌장골을 비롯한 다양한 업체들의 후원과 꽃보다 아름다운 마음을 가진 30여 팀의 자원봉사자들이 경로식당 급식봉사와 도시락.밑반찬 배달을 책임지고 있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자원봉사자들이 흘리는 땀방울은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아름다운 세상을 만드는데 디딤돌이 되고 주춧돌이 될 것이다. 소하노인종합복지관의 자원봉사팀들을 만나 그들이 생각하는 봉사란 무엇이며 봉사를 하게 된 계기등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여덟 번째 팀은 한내봉사단이다.

한내봉사단은 처음 소하1동통장협의회봉사단으로 출발하였다. 통장 임기를 마친 후에도 지역을 위해 보탬이 되고자 지속적으로 봉사를 하였으며 소하노인복지관을 찾아 면담 후 배식봉사를 시작하게 되면서 한내봉사단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고 한다.

 

한달에 한번 서로의 안부를 묻고 기쁜 일은 함께 기뻐해주고, 슬픔은 나누어 갖는 회원들이기에 배식봉사일을 손꼽아 기다린다는 한내봉사단은 이선희 회장을 비롯한 20여명의 회원들이 8년이라는 오랜 시간을 매월 둘째주 목요일에 봉사를 하고 있다.


배식봉사를 시작하면서 몸과 마음을 다해 봉사해야겠다는 생각은 했었는데, 막상 봉사를 해보니 젊은 시절 함께 모임 하던 생각하게 되고, 다시금 그 기분에 젖어 오히려 내 자신이 더 젊어지고 힐링이 되는 시간이다

끈끈한 정으로 뭉친 그리운 동료들과 만날 수 있는 특별한 날이기에 항상 기다려진다. 봉사뿐만 아니라 일상적인 이야기나 푸념도 할 수 있는 시간이어서 봉사 날이 또 하나의 행복이다

좋은 마음으로 봉사하는데 간혹 말을 함부로 내뱉거나 행동을 하여 상처를 주는 분들도 계시다. 봉사 받는 분들도 기본교육은 받고 봉사자를 대해줬으면 하는 작은 바람도 있다. 그런가 하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 식사가 끝나면 꼭 찾아와서 감사하다 인사를 하시는 분도 있다. 이런 따뜻한 말 한마디에 지친 몸과 마음이 눈 녹듯 사라지는 것 같다고 말하는 회원들

   

봉사를 하는 이유가 넉넉하진 않지만 삶의 여유가 생겨 지역사회를 위해 되돌려 주는 시간이라 생각하고, 더 늙기 전에 더 늦기 전에 많이 되돌려주려고 노력하고 있다는 한내봉사단이다.


이선희 회장은 함께해주신 회원들이 있기에 우리가 존재하는 것이다. 모두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시간 내서 함께해주기에 더 감사하고 고맙게 생각한다. 봉사라는 게 남을 돕는다는 것도 있지만 한편으로는 자기 자신을 돌아보며 내가 그간 어떻게 살아왔는가하는 생각도 해보고, 앞으로 어떻게 살아갈 것인가도 생각할 수 있는 계기도 되는 것 같다. 남을 도우러 나왔다가 오히려 내가 더 이익을 보는 게 봉사인 것 같다. 앞으로 건강이 허락하는 날까지 꾸준히 봉사활동을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사랑과 정성으로 담근 김치를 이웃과 함께
우리나라 가장 대표적인 음식 가운데 한가지가 김치다. 겨울에 신선한 채소를 구하기 어려웠기에 김치를 담가 저장해두고 먹는 풍습이 발달한 것이다. 특히나 생활이 넉넉하지 못한 서민들에게 김치는 겨울을 나는 소중한 반찬인 것이다. 광명시 새마을회에서는 해마다 각동별로 김장을 하여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철산1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협의회장 조성현, 부녀회장 장홍자)에서는 2019년 11월 14일(목)~15일(금) 주민센터 주차장에서 ‘2019년 사랑의 김장 담가주기 나눔행사’를 실시하였다. 시에서 지원한 배추와 자체 구입한 배추 등 700여포기를 담그는 이번 행사에는 새마을회원뿐만 아니라 김학기 동장과 주민센터 직원들, 김영준 도의원, 박성민,한주원 시의원, 철산1동의 단체장,단체원들이 참여하여 시종 화기애애한 분위기속에서 진행되었다. 이틀에 걸쳐 정성으로 담근 김치는 철산1동의 어려운 이웃과 독거 어르신 등 김치가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전해져 추운 겨울을 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잦은 장마와 병충해로 배추값이 비싸 김장을 걱정하던 그늘진 이웃들의 시름을 톡톡히 덜어줄 것으로 보인다. 조성현 회장과 장홍자 회장은 “해마다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