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맑음동두천 5.1℃
  • 구름많음강릉 10.9℃
  • 황사서울 5.7℃
  • 황사대전 8.2℃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13.4℃
  • 흐림광주 10.4℃
  • 흐림부산 15.3℃
  • 흐림고창 9.6℃
  • 흐림제주 13.2℃
  • 구름조금강화 3.7℃
  • 구름많음보은 7.3℃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12.6℃
  • 흐림거제 15.1℃
기상청 제공

지역의 인물

양기대 전)시장, 2019 대한민국사회봉사대상 ‘대상’수상

​‘나눔의 집’ 홍보대사로 위안부 피해할머니 지원 공로 인정

양기대 전 광명시장이 117, 행정안전부가 후원하고 한국사회봉사연합회가 주최한 ‘2019 대한민국사회봉사대상시상식에서 대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서울 영등포구 하이서울유스호스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양기대 전 시장은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의 거주시설인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홍보대사를 맡으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명예와 인권회복을 위한 공로를 인정받아 공적나눔 분야수상자로 선정됐다.

 

양 전 시장은 시장 재임 8년 동안 광명동굴 앞 평화의 소녀상 건립, 광명동굴 수입금 1% 나눔의 집 기부, 위안부 피해 할머니 광명시 초청 사업, 평화의 소녀상 청소년 지킴이 발족 및 꽃밭 조성 등의 사업을 통해 위안부 피해 할머니 문제 해결에 적극 노력해왔다.

특히 이용수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프랑스 하원 증언과 위안부 피해할머니들의 노벨평화상 추진 등을 통해 일본의 왜곡된 역사를 바로 세우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양기대 전 시장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을 풀어달라고 하신 말씀을 늘 가슴에 새기고 있다일본의 진정한 사과와 배상이 이루어지는 그날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나눔, 다함께 그늘진 사회 구석구석에 밝은 빛을이란 주제로 한 2019 대한민국사회봉사대상은 지난 6월부터 9월까지 4개월간 총 853건이 접수돼 개인 8명과 1개 단체를 최종 수상자로 선정했다.

한국사회봉사연합회가 주관하고 행정안전부가 후원하는 대한민국사회봉사대상은 국민추천을 통해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나눔과 봉사에 공이 큰 기관이나 개인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사랑과 정성으로 담근 김치를 이웃과 함께
우리나라 가장 대표적인 음식 가운데 한가지가 김치다. 겨울에 신선한 채소를 구하기 어려웠기에 김치를 담가 저장해두고 먹는 풍습이 발달한 것이다. 특히나 생활이 넉넉하지 못한 서민들에게 김치는 겨울을 나는 소중한 반찬인 것이다. 광명시 새마을회에서는 해마다 각동별로 김장을 하여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철산1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협의회장 조성현, 부녀회장 장홍자)에서는 2019년 11월 14일(목)~15일(금) 주민센터 주차장에서 ‘2019년 사랑의 김장 담가주기 나눔행사’를 실시하였다. 시에서 지원한 배추와 자체 구입한 배추 등 700여포기를 담그는 이번 행사에는 새마을회원뿐만 아니라 김학기 동장과 주민센터 직원들, 김영준 도의원, 박성민,한주원 시의원, 철산1동의 단체장,단체원들이 참여하여 시종 화기애애한 분위기속에서 진행되었다. 이틀에 걸쳐 정성으로 담근 김치는 철산1동의 어려운 이웃과 독거 어르신 등 김치가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전해져 추운 겨울을 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잦은 장마와 병충해로 배추값이 비싸 김장을 걱정하던 그늘진 이웃들의 시름을 톡톡히 덜어줄 것으로 보인다. 조성현 회장과 장홍자 회장은 “해마다 하는